최종편집 : 2022.8.1 월 17:16 인기 ,
   
> 뉴스 > 국회소식 | 헤드라인
     
윤 대통령에게 일본 오염수 방출 저지 촉구
야당 국회의원 81명 26일 방출저지 촉구 공동 기자회견
“정부 일본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 방류 찬성한 적 없다” 해명
2022년 05월 26일 (목) 19:19:53 문영주 ss2911@chol.com
   
 

 더불어민주당, 정의당, 시대전환, 무소속 의원 81명이 26일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일본의 방사성 오염수 방출 저지를 촉구하는 공동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날 기자회견에서는 일본 원자력규제위원회가 주변국과의 협의 없이 방사성 오염수 해양 방출을 일방적으로 결정한 것을 규탄하고 윤석열 정부가 이를 저지할 것을 촉구했다.
 
 뿐만 아니라 최근 일본의 한 언론이 “문재인 정부는 방사능 오염수의 해양 방류를 반대했지만, 윤석열 정권의 외교부는 일본과 협의를 계속해 나가겠다는 반응을 보였다”며 "윤석열 정부가 일본과의 관계 개선에 의욕적이라고 분석해 논란이 일었던 것도 그 계기가 됐다"고 지적했다.
 
 이들은 "실제로 윤석열 대통령의 과거 발언과 달리 후쿠시마 방사성 오염수의 위험성이 끊임없이 제기됐으며 일본 도쿄전력이 처리했다고 주장하는 방사성 오염수의 약 66%가 기준치를 초과했음이 밝혀진 바 있다"고 주장했다..
 
 기자회견에는 더불어민주당, 정의당, 시대전환, 무소속 의원 81명이 공동으로 참여했으며 모든 외교적 수단을 동원해 일본 방사성 오염수 해양 방출을 저지하고 국제사회와 함께 대책을 마련할 것을 촉구했다.
 
 공동기자회견을 주도한 더불어민주당 양이원영 의원은 “안일한 태도로 일본 정부 방사성 오염수 방출을 막지 않는다면 대한민국 국민의 안전과 건강이 위협받는다”며, “윤석열 정부는 이제라도 일본 방사성 오염수 해양 방출에 대한 반대 입장을 밝히고 일본의 오염수 방류를 막아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 정부는 ‘韓 정부,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에 반대하지 않는다’는 일본 일부 언론 보도와 관련, “우리 정부는 일본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 방류에 대해 찬성한 적이 없다”고 해명했다. 우리 정부는 “일부 일본 언론이 자의적이고 주관적인 보도를 한 것에 대해 우려하고 있다”며 “후쿠시마 오염수 관련 정부 입장은 앞으로도 국민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객관적·과학적 관점에서 안전하며 국제법과 국제기준에 부합하는 방식으로 오염수가 처분되도록 필요한 대응에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문영주>

 

문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 수산신문(http://www.fisheries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서울 영등포구 선유로49길 23, IS비즈타워2차 1004호 (Tel) 02-2069-2911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영주
수산신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2003 수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fisheries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