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6.29 수 14:21 인기 ,
   
> 뉴스 > 산하기관 | 핫뉴스
     
"국내산 수산물 방사능 걱정 없다"
수과원,연근해산 26개 품목 분석 결과
2014년 01월 16일 (목) 13:47:43 문영주 moon4910@chol.com

  이번 설 차례상에 올릴 제수용 연근해 수산물의 방사능 안전에 대해 더 이상 걱정하지 않아도 될 것 같다.

  국립수산과학원(원장 정영훈)은 우리나라 연근해에서 어획된 조기, 가자미, 병어, 대구, 문어, 오징어, 굴, 담치 등 제수용  수산물에서 방사성 세슘(134+137Cs)이나 요오드(131I)가 전혀 검출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지난해 8월부터 12월까지 우리나라 연안과 배타적 경제수역에서 어획된 총 26개 품목의 수산물을 분석한 결과 방사성물질이 검출되지 않았다.
 
  수과원은 우리나라 연근해산 수산물의 방사능 오염 모니터링을 2011년 일본 후쿠시마 원전사고 이후부터 계속해 오고 있다.
 
  올해에도 연근해와 배타적경제수역(EEZ) 수산물에 대해 방사성물질 모니터링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그 결과는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정영훈 수산과학원장은 "국내산 어패류의 안전성은 과학적으로 입증됐다‘며 "소비자들께서도 안심하고 우리나라 연근해산의 수산물을 이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문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 수산신문(http://www.fisheries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서울 영등포구 선유로49길 23, IS비즈타워2차 1004호 (Tel) 02-2069-2911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영주
수산신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2003 수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fisheries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