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6.27 월 10:24 인기 ,
   
> 뉴스 > 국회소식 | 수산로비
     
오전 청문회 파행 영향(?)...조 후보자 사과도 '시원시원'
“그렇게 넘어갈 바엔 왠 파행(?)…시간 갈수록 정책질의 위주로...수산 쪽 질의가 대부분
2022년 05월 06일 (금) 10:21:35 문영주 ss2911@chol.com

O…4일 열린 조승환 해수부장관 후보자 인사 청문회는 오전 정회할 때만 해도 뭔가 분위기가 다른 쪽으로 가는 것 아니냐는 느낌을 주기도.

 그러나 오후 2시 청문회가 재개되자 분위기는 당초 생각한 것과는 크게 다르지 않기도. 이날 인사청문회에선 조 후보자의 행정사 사무실 특혜 임대, 자녀 증여, 병역 문제 등이 도마 위에 올랐으나 추가 의혹이 나오지 않으면서 인사청문회가 상임위 정책 질의 수준으로 전환되기도. 게다가 청문회 막판에 가면서 일부 의원들이 지역구 현안 해결 같은 발언을 해 눈살을 찌푸리게 하기도. 

 이에 대해 청문회를 지켜본 수산인들은 ”저렇게 부드럽게 청문회를 할바엔 뭐하러 오전 정회를 하느냐“며 ”군기를 잡기 위해 한 거냐“며 시큰둥한 반응을 보이기도.

 어쨌든 조 후보자가 이번 윤석열정부 장관 후보자 중 낙마 대상 후보가가 아니기 때문인지 청문회 경과보고서 채택은 어렵지 않을 것이라는 게 대체적인 시각.

문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 수산신문(http://www.fisheries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서울 영등포구 선유로49길 23, IS비즈타워2차 1004호 (Tel) 02-2069-2911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영주
수산신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2003 수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fisheries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