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8.1 월 17:16 인기 ,
   
> 뉴스 > 해양수산단체 > 최신기사 | 최신기사
     
KR-대우조선해양, 자율운항선박 기술개발 공동협약 체결
기술 상용화 기반 마련으로 차세대 선박 기술 경쟁력 제고
2022년 04월 07일 (목) 20:56:23 문영주 ss2911@chol.com
   
업무협약 체결식

 한국선급(KR, 회장 이형철)은 부산 강서구에 위치한 한국선급 본사에서 지난 3월 29일에 대우조선해양(DSME, 대표이사 박두선)과 '자율운항선박 기술개발을 위한 공동연구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자율운항선박은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센서 등을 융합해 선원의 의사결정을 지능화·자율화된 시스템이 대체할 수 있는 차세대 고부가가치 선박을 말한다. 현재 조선업 세계 1위인 우리나라를 비롯해 전 세계 각국은 자율운항선박 시장 주도권 확보에 사활을 걸고 있다.

 이번 협약은 자율운항선박 기술 선점을 선점하고, 차세대 해상운송의 안전 도모를 목표로 양사 간 긴밀한 협력을 통해 자율운항 기술을 공동 개발하기 위해 마련됐다.

 대우조선해양은 2025년 출시를 목표로 ‘대형 자율운항 상선’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이를 위해 스마트쉽 플랫폼인 DS4를 기반으로 자체 개발된 기술을 시험하기 위한 DAN-V호를 건조했으며, 실해역에서 장비연동, 원격조정 등 운항 시험을 통해 자율운항선박에 대한 단계별 실증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에 KR은 2019년에 제정된 '자율운항선박 지침'에 따라 선급규칙, 사이버보안 인증 및 위험도 기반 승인 등을 적용해 DAN-V호의 디지털 운항 데이터를 기반으로 인증을 진행할 예정이다.

 DSME 중앙연구원 최동규 원장은 “국내 유일의 국제선급인 KR과의 협력으로 DSME 자체 스마트십 솔루션 DS4에 기반한 자율운항시스템이 탑재된 시험선에 대한 검증 및 인증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며, “향후 상용화될 자율운항선박 시장에서 대우조선해양의 입지를 견고히 하겠다”고 밝혔다.  
 
 KR 연구본부 김대헌 본부장은 ”조선업계에서 스마트십, 자율운항선박, 무인선박으로 점차 발전하고 있는 가운데 자율운항시스템이 탑재된 시험선에 대해 우리선급 지침을 적용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며, ”대우조선해양과의 이번 협력을 통해 자율운항선박 기술개발 및 선급인증을 견고히 할 수 있도록 KR의 기술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나아가 국제표준화에 기여할 수 있는 초석이 되겠다“고 말했다.      

문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 수산신문(http://www.fisheries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서울 영등포구 선유로49길 23, IS비즈타워2차 1004호 (Tel) 02-2069-2911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영주
수산신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2003 수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fisheries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