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1.22 일 16:19 인기 ,
   
> 뉴스 > 산하기관 > 정책동향 | 최신기사
     
‘해로드 앱’, 바다를 알려주는 빛!
해로드 앱 공모전 수상작 발표, 2개 부문 응모작 중 수상작 18점 선정
2020년 09월 23일 (수) 19:25:29 문영주 ss2911@chol.com
   
해양수산부 장관상(최우수상)

 국립해양측위정보원(원장 이종철)은 해로드 앱 이용 활성화를 위해 개최한 ‘2020년도 해로드 앱 포스터·동영상 공모전’의 수상작 18점을 선정하여 23일 발표했다.

 ‘해로드 앱’은 항법장비를 갖추지 못한 소형어선이나 레저선박 이용자 등의 안전을 위해 2014년 8월부터 서비스를 시작한 스마트폰 앱이다. 긴급 구조요청 기능과 바닷길 안내 기능(항해보조)은 물론, 해양기상정보를 제공하는 기능도 있다.

 국립해양측위정보원은 국민들의 해양안전 준수에 대한 의식을 높이고, 항법장비를 갖추지 못한 소형어선이나 레저보트 이용자의 해로드 앱 이용을 활성화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공모전을 개최했다.
 
 지난해에는 앱 체험수기와 동영상 부문을 공모했으나, 올해는 더 많은 사람들이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하고 수상작의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해로드 앱 홍보에 유용한 포스터와 동영상 부문을 공모했다.

 6월부터 8월까지의 공모기간 동안 포스터와 동영상 2개 부문에 총 58점의 다양한 작품들이 접수됐으며, 관련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이 참신성, 활용도 등 평가항목에 대해 심사를 진행하여 최종적으로 18점의 수상작품을 선정했다.
 포스터 부문의 대상은 ‘해로드, 바다를 알려주는 빛’이라는 작품을 제출한 정우준 씨에게 돌아갔다. 이 작품은 한 치 앞도 볼 수 없는 어두운 바다에서 해로드 앱이 안전하게 바닷길을 밝혀주는 이미지를 효과적으로 표현했다는 점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동영상(UCC) 부문 대상에는 ‘해로드, 바다에서는 선택이 아닌 필수입니다’라는 제목의 강문영 씨 작품이 선정됐다. 이 작품은 긴급구조 요청 메시지는 물론, 경도·위도 좌표를 함께 보낼 수 있는 해로드 앱의 기능을 누구나 이해하기 쉽게 설명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대상 수상자 2명에게는 해양수산부 장관상과 100만원 상당의 부상을 수여하고, 우수상(2명)과 장려상 수상자(4명)에게는 국립해양측위정보원장상과 각각 50만원, 30만원 상당의 부상을 수여한다. 입선 수상자(10명)에게도 2만원 상당의 모바일 상품권을 수여한다. 아울러, 국립해양측위정보원은 수상작들을 향후 유튜브, 블로그, 홍보영상 등을 통해 소개할 수 있도록 활용방안을 마련해 나갈 예정이다.

 이종철 국립해양측위정보원장은 “앞으로도 해로드 앱 공모전과 같은 다양한 홍보활동을 통해 더 많은 국민들이 바다 활동을 하기 전, 스마트폰에 해로드 앱을 설치하여 위급한 상황발생 시 신속하게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해로드 앱을 활용한 구조 사례 등이 널리 알려지면서 이용자가 지속적으로 증가해 누적 다운로드 수가 2020년 7월을 기준으로 34만 건을 넘어섰으며, 이를 통한 인명구조 실적도 670명에 달한다.

문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 수산신문(http://www.fisheries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서울 영등포구 선유로49길 23, IS비즈타워2차 1004호 (Tel) 02-2069-2911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영주
수산신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2003 수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fisheries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