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21 화 18:24 인기 ,
   
> 뉴스 > 수협 > 수협은행
     
Sh수협은행, 발빠른 대처로 보이스피싱 피해 막아
서울 연남파출소와 공조, 보이스피싱 인출책 검거
2019년 09월 27일 (금) 13:03:52 문영주 ss2911@chol.com
   
“수표를 내미는 손이 긴장한 듯 보였고, 목소리도 심하게 떨려 수상하다고 생각했습니다”

Sh수협은행 홍대역금융센터(센터장 김태경) 직원들이 발빠른 대처와 기지로 보이스피싱 피의자 검거를 지원하고 고객의 소중한 재산을 보호해 서울 마포경찰서로부터 표창을 수여받았다.

수협은행에 따르면, 지난 7월 홍대역금융센터에 방문한 고객이 고액의 예금을 인출하는 과정에서 현금지급을 재촉하고 자금 용도를 묻는 질문에 제대로 대답하지 못하는 등 보이스피싱 의심 정황이 발생해 112에 신고했다.

당시 고객을 응대한 김수미 대리는 업무용 메신저를 통해 이같은 의심 정황을 직원들과 공유하고 고객을 안심시키는 한편, 자연스럽게 인출을 지연하며 시간을 끌었다.

그 사이 동료들은 통장 거래내역 등을 면밀히 확인해 증거를 확보했으며 출동한 경찰에게 관련 자료를 전달했다.

경찰에 검거된 보이스피싱 피의자는 결국 범죄사실을 자백했으며 김수미 대리를 비롯한 홍대역금융센터 직원들은 이같은 공로를 인정받아 서울 마포경찰서로부터 표창장을 수여받았다.

김수미 대리는 “금융소비자보호에 대한 행내 교육을 통해 보이스피싱 의심 정황 발생시 대응방법에 대해 잘 알고 있었다. 교육을 열심히 들은 것이 도움이 됐다”며 “앞으로도 수협은행 고객 누구나 안전한 금융거래를 할 수 있도록 책임감을 가지고 고객의 신뢰를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은행원이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문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 수산신문(http://www.fisheries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서울 영등포구 선유로49길 23, IS비즈타워2차 1004호 (Tel) 02-2069-2911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영주
수산신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2003 수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fisheries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