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1.22 일 16:19 인기 ,
   
> 뉴스 > 산하기관 > 정책동향 | 최신기사
     
해양사고 예방, 해양조사원이 앞장서다
‘수로측량 협의체’ 협업 조사로 암초 정보 수집
2013년 07월 26일 (금) 19:21:16 명희숙 ss2911@chol.com


선박들의 ‘공공의 적’, 해도에 나타나지도 않는 암초들을 찾아 선박 안전을 지키려는 정부의 노력이 강화된다.
국립해양조사원(원장 박경철)은 지난 25일 선박안전의 걸림돌이 되는 항해위험물에 대한 공동조사를 실시하기 위해 관계기관 들과 ‘수로측량 협의체’를 구성하고 회의를 개최했다.
국립해양조사원, 지방해양항만청, 어업관리단, 항만공사 등 총 34개 기관이 참여한 이번 회의에서는, 해도에 나타나지 않는 새로운 암초들이 최근 들어 다수 발견됨에 따라 이들을 효과적으로 조사하고 그 결과를 관계기관에 신속히 제공할 수 있는 방안이 논의 됐다.
회의에 참여한 해양관련 34개 기관들은 협업을 통해 항해안전 취약해역의 항해 위험 요소들을 수집·발굴해 국민들이 바다를 이용하는 데 어려움이 없도록 적극 조치하겠다고 결의를 다졌다.
국립해양조사원 관계자는 ‘수로측량 협의체’가 구성됨에 따라 항해위험 요소(암초, 침몰선, 어장, 어초 등)에 대한 정보를 신속하게 제공할 수 있게 돼 선박안전에 크게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명희숙의 다른기사 보기  
ⓒ 수산신문(http://www.fisheries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서울 영등포구 선유로49길 23, IS비즈타워2차 1004호 (Tel) 02-2069-2911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영주
수산신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2003 수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fisheriesnews.co.kr